정치.경제 사회 지역소식 교육/문화 의료/관광 사회복지 오피니언 건강.스포츠 탐방 생활정보
2020.09.30 (수요일)
기업/재계부동산생활경제농산물시장
 
전체보기
기업/재계
부동산
생활경제
농산물시장
 
 
뉴스 홈 기업/재계 기사목록
 
세계적 물류자동화 기업 ‘다이후쿠 코리아’ R&D 센터 준공
인천경제자유구역 청에 물류 자동화 시스템 분야
기사입력 2013-01-31 오후 2:05:00 | 최종수정 2013-01-31 14:05   



인천시(시장 송영길) 지난 31일 인천경제자유구역 청에 물류 자동화 시스템 분야의 세계 2위이자 일본 내 1위 기업으로 글로벌
기업인 일본 다이후쿠(DAIFUKU Co., Ltd)의 R&D센터가 준공됐다.

인천경제자유구역 청에 따르면 다이후쿠의 R&D센터는 지난해 5월 연수구 송도동 8-51번지에 건축연면적 2,696㎡ 규모로 친환경 물류 시스템 개발 R&D센터 공사에 착수 8개월여의 공사 끝에 지난 30일 완공된 준공식 행사에는 인천경제 청 방종설 차장을 비롯 다이후쿠(주) 마시키 호조(北條正樹) 회장, 다이후쿠 코리아 이마사또 데쯔시(今里哲志) 회장, 다이후쿠의 계열사인 한림기계 가끼누마 대표, 크린팩터메이션 모토야마 대표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다이후쿠 코리아가 새로운 성장산업 발전을 축하했다. 

 이번 다이후쿠(주)는 1937년 설립된 물류 자동화 시스템 전문 대기업으로 매출액 2조4천억 원에 직원 5,209명으로 해외 20개국 40여개 사를 운영하고 있으며, 현재 동경, 오사카, 나고야 1부 증시에 등록된 물류자동화 시스템 기업이다. 한국에는 1974년 남동공단에 진출하여 우수한 기술력으로 물류자동화설비시스템 분야를 발전시키는데 기여했다.

특히, 종합 물류 시스템의 제조·판매·세차기, 복지·환경관련 제품, 제어 시스템의 제조·판매 등 세계 물류 시스템 분야의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을 보유하고 있으며, 국내에는 남동공단과 화성, 아산에 사업장을 두고 있으며 2012년 매출액이 한화 1,600억 원을 기록하고 있다.



송도에 건립되는 다이후쿠코리아 R&D센터는 현재 자동차 및 자동차 부품모듈 공장에서 생산설비로 사용하고 있는 설비의 친환경적인 요구가 점점 높아져 비접촉식의 EMS설비 개발에 따른 물류자동화 부분에서 획기적인 기술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날 IFEZ 관계자는 “이번 세계적인 물류 자동화 시스템기업인 다이후쿠 코리아가 R&D센터를 송도국제도시에 건립하게 된 것은 우수한 기술과 친환경적 생산설비를 연구하는 산업의 투자유치라는 점에서 의의가 있으며 IFEZ가 세계 3대 경제자유구역 비상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경일기자
 
 

ⓒ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경기불황에 룸살롱ㆍ나이트클럽 휴ㆍ폐업 늘어
효성ITX, 송도국제 업무단지 컨택센터 개설 MOU체결
기업/재계 기사목록 보기
 
   주요기사
'불황의 그늘'…반년 이상 건보..
아시아 재벌들,자식에 기업 대물..
김중수 "올해 성장잠재력 3%대 ..
`투기자본 먹튀'에 韓세법 무방..
<인천-서울 간 세계은행 한국사..
인천 농식품 싱가포르 판촉홍보..
내년 시간선택제 공무원 채용 규..
통신 당국 “‘단통법’ 취지 살..
 
 
인기뉴스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정(避精)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
“학교폭력”의 예방과 대책은 ..
세화의료소비자 생활협동조합 임..
종교인 과세 이번에는 이뤄지나.
강화석모도 그곳에 가면 ‘건강..
많이 본 포토뉴스
인천문화예술회관의 추석 연휴..
검언 유착 수사중단하고 권력..
마이크는 항상 조심 또 조심 ..
인천공항공사, 제2회 국민 참..
많이 본 기사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정(避精)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
“학교폭력”의 예방과 대책은 ..
세화의료소비자 생활협동조합 임..
종교인 과세 이번에는 이뤄지나.
강화석모도 그곳에 가면 ‘건강..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임시2 임시3 기사제보 독자투고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등록번호 인천 아 01469. 발행 / 편집인.전세복.청소년보호책임자.전세복.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전화.032-873-1113. E-mail:mpnews@hanmail.net . fax 032-524-4422. 주소/인천광역시 부평구 십정2동 578-3 삼정빌딩 502호
Copyright(c)2020 수도권지역뉴스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