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사회 지역소식 교육/문화 의료/관광 사회복지 오피니언 건강.스포츠 탐방 생활정보
2020.12.02 (수요일)
사회복지일자리창출노인문화
 
전체보기
사회복지
일자리창출
노인문화
 
 
뉴스 홈 사회복지 사회복지 기사목록
 
인천복지재단,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하는 복지 공동체 만든다
기사입력 2020-11-10 오전 10:46:00 | 최종수정 2020-11-10 10:46   


[전세복기자] 인천복지재단이 시민들의 인식 변화를 이끄는 교육으로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살아가는 도시 만들기에 힘을 보탠다.

인천복지재단(대표이사·유해숙)은 시민복지 인식개선사업으로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하는 따뜻한 동행강연을 준비했다고 10일 밝혔다.

중증장애인으로 구성된 공연단 드림피플예술단과 김도현 장애인 언론 비마이너대표가 공연과 강연을 맡아 이달 5일부터 26일까지 매주 목요일 인천 시민들을 만난다. 강연은 인천복지재단 유튜브로 생중계한다.

이번 교육은 공연과 강연을 활용해 장애인을 바라보는 차별적 시선과 편견을 걷어내고 공동체 안에서 함께 살아가는 시민들이 서로를 인식하고 마주하는 시간으로 채운다.

김도현 대표는 장애인의 사회참여와 인권보장을 이야기한다. 여기에 무엇을 장애라고 하는지 단어가 갖는 사전적·사회적 의미를 찾아간다.

또 장애인에 대한 편견을 담은 우리 일상 언어와 사회구조를 살펴 이들을 바라보는 사회 인식 변화의 중요성을 말하고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불편 없이 살아가는 공동체를 꿈꾼다.

중증장애인으로 이뤄진 드림피플예술단은 문화·예술에 열정 있는 장애인들이 오디션을 거쳐 직업 예술가로 무대에 오르기까지 과정을 아름다운 음악과 영상이 어우러진 뮤지컬로 꾸며 시민들 앞에 선다.

강의를 맡은 김도현 비마이너대표는 비장애인들이 사용하는 언어나 몸짓에 자기 자신도 인식하지 못하는 편견과 차별적 말들이 담겨 있다조금씩 말을 바꾸고 생각을 더하면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어울리는 공동체를 완성할 수 있다고 말했다.

유해숙 인천복지재단 대표이사는 우리는 손상이 장애로 이어지지 않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모두 힘을 모아야 한다장애인은 특별한 존재가 아니라 더불어 살아가야 하는 시민이다. 장애인도 지역사회에서 평범한 시민으로 어울려 살아가는 인천을 만드는 데 인천복지재단이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공 : 수도권지역뉴스
 
 

ⓒ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인천시사회복지協‘취약계층 문화유산 향유 프로그램’ 운영
새 생명장기기증운동본부 재능기부 전시 바자회 개최
사회복지 기사목록 보기
 
  사회복지 주요기사
인천시 사회복지협의회 인천시에..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28개 ..
한국출산유아사업협동조합, 임산..
인천 사회복지 60년의 여정을 재..
주안 장로교회. 2012년 소년.소..
인천 송림 새마을금고 제2차 홀..
간석제일교회와 함께하는 사랑의..
인천 재가노인복지협회 제5회 ..
 
 
인기뉴스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정(避精)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
“학교폭력”의 예방과 대책은 ..
세화의료소비자 생활협동조합 임..
종교인 과세 이번에는 이뤄지나.
강화석모도 그곳에 가면 ‘건강..
많이 본 포토뉴스
홍인성 인천 중구청장, 어린이..
김정식 미추홀구청장, 2020년 ..
인천 중구, ‘찾아가는 복지서..
인천시청 중앙홀에서‘코로나1..
많이 본 기사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정(避精)
성 필립보 ‘평창생태마을’ 피..
“학교폭력”의 예방과 대책은 ..
세화의료소비자 생활협동조합 임..
종교인 과세 이번에는 이뤄지나.
강화석모도 그곳에 가면 ‘건강..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임시2 임시3 기사제보 독자투고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등록번호 인천 아 01469. 발행 / 편집인.전세복.청소년보호책임자.전세복.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전화.032-873-1113. E-mail:mpnews@hanmail.net . fax 032-524-4422. 주소/인천광역시 부평구 십정2동 578-3 삼정빌딩 502호
Copyright(c)2020 수도권지역뉴스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